직장인·대학생 83% ‘관태기 경험’
상태바
직장인·대학생 83% ‘관태기 경험’
  • 이효상 기자
  • 승인 2019.10.2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기적으로 인맥 관리하는 성인남녀 23%뿐..
관태기 겪는 이유 1위 ‘단체 활동보다 혼자 하는 활동을 선호해서’
직장인·대학생 83% ‘관태기 경험’ ⓒ알바몬
직장인·대학생 83% ‘관태기 경험’ ⓒ알바몬

[리크루트타임스 이효상 기자] 성인남녀 10명중 8명은 인맥을 관리하고 새로운 사람과 관계 맺는 것에 권태를 느끼는 관태기를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성인남녀 91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먼저 ‘인맥을 관리하고 새로운 사람과 관계 맺는 것에 권태를 느끼는 관태기를 겪은 경험이 있나요?’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 중 83.5%가 ‘그렇다’고 답했다. 관태기를 경험했다는 답변은 △대학생(85.0%)그룹이 △직장인(80.6%)그룹보다 소폭 높게 나타났다.

이들 성인남녀들이 관태기를 겪은 가장 큰 이유는 ‘단체 활동보다 혼자 하는 활동을 선호해서(35.7%)’였다. 이외에는 ‘단체 활동에서 스트레스를 받아서(35.6%)’, ‘직장생활/취업준비를 하다 보니 인간관계에 회의감을 느껴서(31.0%)’, ‘인맥을 관리할(늘릴) 시간이 없어서(28.8%)’, ‘인맥을 관리할(늘릴) 경제적 여유가 없어서(23.2%)’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복수응답). 또 향후 관태기를 느끼는 성인남녀가 늘어날 것이라 생각하는지 묻자, 다수(80.7%)의 성인남녀가 ‘그렇다’고 답하기도 했다.

잡코리아 조사 결과 성인남녀들은 주기적인 인맥관리의 필요성을 실감하고 있었지만, 정작 꾸준히 인맥관리를 하고 있는 성인남녀는 소수에 그쳤다. 먼저 ‘주기적인 인맥관리가 필요할까요?’라는 질문에 성인남녀 중 78.3%가 ‘그렇다’고 답했다.

그러나 ‘주기적으로 인맥을 관리하고 새로운 사람과 만나시나요?’라는 질문에는 23.3%만이 ‘그렇다’고 답해 차이를 보였다. 반면 같은 질문에(주기적으로 인맥을 관리하고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지) 40.7%의 성인남녀는 ‘보통이다’라고 답했고, 36.1%는 ‘아니다’라고 답했다.

한편 성인남녀 10명 중 1명은 혼자서 회사생활·대학생활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회사생활·대학생활 현황’을 조사한 결과 직장인(14.6%), 대학생(11.8%)가 ‘혼자 생활한다’고 답했던 것. 다음으로 한 명 혹은 소수의 동기/선후배하고만 어울리고 있다’는 답변이 전체 응답률 59.1%로 가장 많았고, ‘여러 명의 동기/선후배와 어울리고 있다’는 답변은 28.1%를 기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