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필기 합격 가장 힘들어… 공공기관 합동채용 반대
상태바
취준생, 필기 합격 가장 힘들어… 공공기관 합동채용 반대
  • 이효상 기자
  • 승인 2019.10.30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기관 합동채용 반대 이유 1위 ‘취준생 기간 더 길어질까봐’
취준생 설문결과: 필기 합격 가장 힘들어… 공공기관 합동채용 반대
구직자 – 합동 채용에 대한 생각

[리크루트타임스 이효상 기자] 취업준비생들이 공공기관 채용 절차 중 인적성검사 합격을 가장 어려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직자 절반 이상은 합동채용에 반대한다고 답했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구직자 314명을 대상으로 ‘합동 채용에 대한 생각’을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같이 나왔다고 30일 발표했다.

구직자 10명 중 3명이 ‘공기업/공공기관에 입사지원한 적이 있다(31.2%)’라고 답했는데 이들 응답자의 70.4%가 ‘인적성검사(필기) 통과가 가장 어려웠다’고 밝혔다.

유사 분야의 공공기관들이 같은 날짜에 필기 시험을 실시하고 있다. 이러한 ‘공공기관 합동채용’에 대한 생각을 물었다.

취준생 절반 이상이 ‘합동채용에 반대한다(54.8%)’고 밝혔고 ‘합동채용에 찬성한다’ 43%, ‘잘 모르겠다’ 2.2%였다.

‘공공기관 합동채용에 반대하는 이유’로는 ‘취업준비 기간이 더 길어질 우려가 있어서(54.1%)’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애초에 기업 선택의 기회를 박탈하므로(33.1%)’, ‘비용 절약 등 기업 편의만 생각한 방침이라서(9.3%)’, ‘눈치싸움으로 인한 필기시험 노쇼 등의 피해가 우려되서(3.5%)’ 순이었다.

한편 ‘공공기관 합동채용에 찬성하는 이유’는 ‘몇 군데만 선택&집중할 수 있어서’ 60%, ‘정말로 입사를 희망하는 구직자만 입사지원할 것 같아서’ 31.9%, ‘중복 합격자의 입사 포기가 줄어들어 더 많은 지원자에게 입사 기회가 돌아갈 것 같아서’ 5.2%, ‘기업 입사경쟁률이 떨어질 것 같아서’ 3%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합동채용 방식을 도입한 기업의 신입사원 이직율은 어떨 것으로 예상하는지 물었다.

‘이직율에는 변화 없다’는 의견이 66.2%로 가장 많았고 ‘이직율이 늘어난다(20.7%)’, ‘이직율이 줄어든다(13.1%)’ 순이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