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자 50%, “가을 우울증에 취업 고민 증가”
상태바
구직자 50%, “가을 우울증에 취업 고민 증가”
  • 이효상 기자
  • 승인 2019.10.31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직자 “가을 우울증? 한 해가 지나간다는 불안감 때문”

구직자, 가을엔 우울증 때문에 취업고민 깊어진다.
구직자, 가을엔 우울증 때문에 취업고민 깊어진다.

[리크루트타임스 이효상 기자] 가을 우울증을 겪는 취업 준비생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구직자 절반은 가을 우울증 때문에 취업에 대한 고민이 늘었다고 답했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구직자 345명을 대상으로 ‘가을 우울증’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같이 나왔다고 31일 밝혔다.

‘가을 우울증을 겪고 있나’라는 질문에 ‘그렇다’는 의견이 45.5%로 가장 많았고 ‘매우 그렇다(32.2%)’, ‘아니다(14.5%)’, ‘전혀 아니다(7.8%)’ 순으로 나타났다.

‘가을 우울증이 구직 생활에 어떻게 나타나는가’를 묻자 응답자 절반이 ‘취업에 대한 고민이 늘었다(50.1%)’고 답했다. ‘취업 준비 활동에 대한 집중도가 현저히 낮아졌다(24.4%)’, ‘멍 때리며 넋을 놓고 있을 때가 많다(14.5%)’, ‘의욕이 없다(6.7%)’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가을 우울증을 겪는 이유’에 대해 구직자 10명 중 6명은 ‘한 해가 다 지나고 있다는 것에 대한 불안감 (58.8%)’을 1위로 꼽았다. 이어 ‘환절기로 인한 신체 면역력 저하(31%)’, ‘수면 부족(9.6%)’, ‘햇빛 노출량 부족(0.6%)’ 순이었다.

‘가을 우울증 증상(복수 응답 가능)’에는 ‘무기력하고 의욕이 없다(25.5%)’는 답변이 가장 많았고 ‘만성피로를 느낀다(19.1%)’, ‘감정 기복이 심하다(17.1%)’, ‘외로움을 느낀다(15.1%)’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그렇다면 구직자들의 가을 우울증 극복 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
응답자의 38.8%가 ‘여행/취미생활 등으로 활력을 생성한다’고 답했다. 이어 ‘규칙적인 생활을 한다’는 의견이 30.1%로 나타났고 ‘산책을 하며 햇볕을 쬔다’ 21.5%, ‘식사를 거르지 않는다’ 5.5%, ‘숙면을 취한다’ 3.5%, ‘음주를 줄인다’ 0.6%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