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2020년 어르신 일자리 참여자 모집
상태바
광진구, 2020년 어르신 일자리 참여자 모집
  • 손영남 기자
  • 승인 2019.12.04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까지 접수, 만 60세 이상이면 지원 자격 충족
공익활동, 사회서비스 등 참여, 지역사회 활력 기대
자료제공 광진구청
광진구는 ‘2020년 어르신 일자리 및 사회활동’에 참여할 자원을 모집한다. 자료제공 광진구청

 [리크루트타임스 손영남 기자] 광진구는 ‘2020년 어르신 일자리 및 사회활동’에 참여할 자원을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접수기간은 2일부터 13일까지다. 접수 기간 이후에도 결원 발생시 참여자 접수는 계속 시행된다. 

모집분야는 공익활동,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취업알선형 등 4개 분야 총 27개 사업이며 모집인원은 총 2353명이다.

근무분야는 공원관리도우미, 등굣길 교통지도 등 ‘공익활동’, 복지시설에서 지원근무하는 ‘사회서비스형’, 경로당 공동작업장, 전문교육강사 등 취업을 목적으로 하는 ‘시장형’, 고령자 고용 희망 기업에 파견근무하는 ‘취업알선형’ 등이다.

모집대상은 지역 내 거주하는 어르신으로 공익활동은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 사회서비스형은 만 65세 이상 주민, 시장형 및 취업알선형은 만 60세 이상 사업특성 적합자로 기초연금 수급여부에 관계없이 가능하다.

신청은 동주민센터 및 각 해당사업 접수기관에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해 방문 신청하면 되고 제출서류는 참여신청서 개인정보동의서 주민등록등본, 통장사본 등이다.

아울러 구는 기초생활 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의 일자리·소득지원을 위한 ‘자활 일자리사업’ 참여자를 상시 모집한다.

자활 일자리사업 참여자는 나이 및 근로능력에 따라 빨래방, 카드배송, 폐자전거 수거 및 수리 등 사회서비스형 일자리, 기업과 연계한 프랜차이즈 매장에서 근무하는 시장진입형 일자리 등에 배치돼 근무하게 된다.

이밖에도 돌봄·간병·건강 등의 사유로 종일근무가 어려운 참여자는 시간제 자활일자리와 동주민센터 환경정비 등 근로유지형 사업, 사회복지 보조업무를 하는 복지도우미 사업 등에도 참여할 수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어르신의 경제활동 참여를 통해 소득 창출은 물론 지역사회에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울러 실효성 있는 일자리사업을 추진해 취약계층 주민들이 자립할 수 있는 디딤돌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