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구직자 상반기 취업목표 1위 ‘카카오’
상태바
신입구직자 상반기 취업목표 1위 ‘카카오’
  • 이효상 기자
  • 승인 2020.02.1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반기 신입직 취업목표 기업, ‘카카오’▶‘삼성전자’ ▶‘CJ제일제당’, ‘NAVER’
‘대기업 신입채용 지원할 계획’ 74.0%(2019) → 63.9%(2020) 10.1%P 줄어
‘내 취업엔 신입공채가 더 유리할 것’ 43.6%, ‘수시채용(29.1%)’ 보다 높아
신입구직자 상반기 취업목표 기업 1위 카카오 ⓒ 잡코리아
신입구직자 상반기 취업목표 기업 1위 카카오 ⓒ 잡코리아

[아웃소싱타임스 이효상 기자]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10명중 6명이 상반기 대기업 신입직 채용에 지원할 것이라 답했다. 이들은 입사지원 할 대기업으로 ‘카카오’를 1위로 꼽았다. 그리고 이어 ‘삼성전자’, ‘CJ제일제당’, ‘NAVER’, ‘SK하이닉스’, ‘LG전자’ 순으로 입사지원 하겠다는 취업준비생이 많았다.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10명중 6명이 상반기 대기업 신입직 채용에 지원할 것이라 답했다. 이들은 입사지원 할 대기업으로 ‘카카오’를 1위로 꼽았다. 그리고 이어 ‘삼성전자’, ‘CJ제일제당’, ‘NAVER’, ‘SK하이닉스’, ‘LG전자’ 순으로 입사지원 하겠다는 취업준비생이 많았다.

잡코리아가 올해 상반기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1,053명을 대상으로 ‘상반기 대기업 취업준비 현황’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먼저 ‘올해 상반기 대기업 신입직 채용에 지원할 계획인가’라는 질문에 ‘지원할 것’이라 답한 취준생이 63.9%로 조사됐다. 이러한 답변은 남학생(69.6%)이 여학생(58.8%) 보다 소폭 높았다.

상반기 대기업 신입직 채용에 지원하겠다는 취업준비생은 지난해 동일조사(74.0%) 대비 10.1%P 감소한 수준이다. 즉 올해 상반기 대기업 취업을 목표로 하는 취업준비생이 소폭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들이 상반기 취업을 준비하는 대기업 중에는 ‘카카오’가 1위로 꼽혔다. 상반기 입사지원 할 대기업을 시가총액 기준 상위 100개사를 보기문항으로 조사(복수응답)한 결과, ‘카카오’에 지원할 것이라는 취준생이 14.6%(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이어 ‘삼성전자’에 지원할 것이라는 응답자가 11.3%로 다음으로 많았고, 이어 ▲CJ제일제당(11.0%)과 NAVER(11.0%) ▲SK하이닉스(10.1%) ▲LG전자(6.8%)와 ▲호텔신라(6.8%) 순으로 입사지원 할 대기업을 꼽은 취준생이 많았다.

남학생 중에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에 입사지원 할 것이라 답한 응답자가 각 14.4%의 응답률로 가장 많았고, 이어 ‘CJ제일제당(10.3%)’, ‘LG전자(9.8%)’와 ‘한국전력공사(9.8%)’ 순으로 입사지원 하겠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여학생 중에는 ‘카카오’에 지원하겠다는 응답자가 24.0%로 약 4명중 1명 수준으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이어 ▲NAVER(13.5%) ▲CJ제일제당(11.7%) ▲아모레퍼시픽(10.8%) ▲신세계(9.2%)  순으로 입사지원 할 기업을 꼽은 취준생이 많았다.

전공계열벌로 경상계열 전공자 중에는 ‘삼성전자’에 입사지원 할 것이라 답한 취준생이 13.0%로 가장 많았다. 이공계열 전공자 중에는 ‘SK하이닉스’를 꼽은 취준생이 21.5%로 가장 많았고, 이어 삼성전자(17.4%)를 꼽은 취준생이 다음으로 많았다. 인문계열 전공자 중에는 ‘CJ제일제당(13.4%)’과 ‘카카오(13.4%)’를 꼽은 취준생이 가장 많았고, 사회과학계열과 예체능계열 전공자 중에도 카카오를 1위로 꼽은 응답자가 각 24.3%, 35.7%로 가장 많았다.

이들 신입직 구직자가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는 이유 중에는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가장 높았다. 조사결과 ‘복지제도가 잘 되어 있어 워라밸을 이룰 수 있을 것 같기 때문’이라는 답변이 응답률 58.4%로 가장 높았고, 이어 ‘높은 연봉을 받을 수 있을 것 같기 때문(57.4%)’이라는 답변도 근소한 차이로 높았다.

이외에는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서(33.9%) ▲일을 통해 나의 역량을 발전시킬 수 있을 것 같아서(30.5%) ▲기업/브랜드 인지도가 높아서(24.8%) ▲기업 분위기나 조직문화가 좋을 것 같아서(16.3%) 순으로 높았다.

한편 최근 신입공채를 폐지하고 수시채용으로 신입직원을 모집하는 대기업이 등장하고 있는데, 올해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중에는 ‘신입공채’가 ‘수시채용’보다 본인 취업에 더 유리할 것이라 생각하는 취준생이 많았다.

‘내 취업에 어떤 채용전형이 더 유리할 것이라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신입공채가 더 유리할 것’이라는 취준생이 43.6%로 가장 많았다. ‘수시채용이 더 유리할 것’이라는 응답자는 29.1%로 상대적으로 적었고, 27.4%는 ‘상관없다’고 답했다.

신입공채가 더 유리할 것이라 생각하는 이유(복수응답) 중에는 채용규모가 클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았다. 조사결과 ‘채용하는 인원이 더 많을 것 같다’는 취준생이 67.3%(응답률)로 과반수이상으로 많았다. 이어 ‘지금까지 공채 채용전형을 준비해왔기 때문에 공채가 더 유리할 것 같다’는 응답자가 44.0%로 다음으로 많았다.

반면 수시채용이 더 유리할 것 같다고 답한 취준생 중에는 그 이유로 ‘모집시기가 많아 지원할 기회가 더 많을 것 같기 때문’이라 답한 응답자가 73.2%(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이어 ‘취업시즌에 몰아서 공채 준비를 하지 않아도 돼 취업스트레스가 낮아질 것 같다(49.3%)’, ‘지원 기업에 맞춘 자기소개서를 작성할 수 있어 직무역량을 강조하기에 더 좋을 것 같다(36.6%)’ 등의 답변이 있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