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군무원 확대, 올해 400명 공채 및 경력 채용
상태바
장애인 군무원 확대, 올해 400명 공채 및 경력 채용
  • 손영남 기자
  • 승인 2020.04.01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버 직렬 군무원도 신설..법률 개정 따른 후속조치

[리크루트타임스 손영남 기자] 국방부는 올해 필기시험이 면제되는 중증장애인 20여명을 포함해 장애인 군무원 400명을 공채 및 경력 채용할 예정이라고 3월 31일 밝혔다.

장애인 등의 채용 확대를 위해 군무원 경력경쟁 채용 때 필기시험 면제 대상을 확대하고, 사이버 직렬 군무원도 신설하는 내용을 담은 '군무원인사법 시행령'이 개정되어 공포된 데 따른 것이다.

개정 법률은 중증장애인이나 군 복무 중 신체장애인이 된 군인, 전문자격 및 유경력자 등을 대상으로 경력경쟁 채용 때 필기시험을 면제하도록 했다.

장애인 군무원 채용 일정 등은 4월 이후 공고된다. 올해는 장애인 군무원 400명을 채용하게되는데 이 중 20여명은 중증장애인이다. 이에 대해 국방부는 군무원 채용 확대 계획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개정안에 따라 신설된 사이버 직렬 공개경쟁 채용은 시험과목 등을 마련한 후 2021년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행 군무원 채용 제도 중 합격자 결정 기간 및 결정 범위, 영어 과목과 한국사 능력 검정시험 인정 기간 등에서 확인된 일부 미비점도 보완됐다.

공개 채용시험 또는 경력 채용시험의 필기시험과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 범위를 130%에서 150%로 확대했고, 추가 합격자 결정 기간을 3개월 이내에서 6개월 이내로 연장했다. 영어와 한국사 능력 검정시험 인정 기간을 각각 1년씩 연장하고, 성적 제출 시기를 '응시원서 제출 시'에서 '필기시험 시행 예정일 전날까지 발표된 점수'로 변경했다.

이번 개정 내용은 국가법령정보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방부는 군무원 채용 인터넷 홈페이지와 언론 매체를 통해 군무원 채용 일정 등을 공고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