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신채용시스템 ‘하이브리드 채용’ 시행
상태바
현대모비스, 신채용시스템 ‘하이브리드 채용’ 시행
  • 손영남 기자
  • 승인 2020.04.2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반기 정기 공채와 직무별 특화 인재 상시 채용 선발 방식 병행
코로나19 상황에서 안정적 취업 기회 제공…우수 인재 상시 채용 장점도 이어가
취업 지원자 안전 고려해 온라인 인적성 검사와 화상 면접 시스템 준비
자료제공 현대모비스

[리크루트타임스 손영남 기자] 현대모비스가 확 달라진 채용 문화를 공개하고 나섰다. 정기 공채와 상시 채용을 병행하는 이른바 ‘하이브리드형 채용’ 방식을 올해 처음 도입하고 채용 시장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4월 20일 채용 공고를 시작으로 올해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 채용에 나선다. 다음 달 5일까지 서류 접수를 받고 인적성 검사와 면접 순으로 채용 절차가 진행된다.

코로나19에 따른 지원자들의 안전을 생각해 온라인 인적성 검사와 화상 면접 등 채용 과정에서 비대면 방식도 도입할 예정이다. 

올해 현대모비스 채용의 가장 큰 특징은‘하이브리드 채용’이다. 이는 졸업 시점과 연계한 상, 하반기 정기 공채에서 신입 사원을 우선 선발하고 각 사업부별 특성에 맞는 맞춤형 인재가 필요할 때는 수시 채용을 실시하는 방식이다.

이 방식을 활용하면 회사는 연중 우수 인재를 적극적으로 확보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취업난으로 어려운 구직자들에게 안정적인 취업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모비스 인사 담당자는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경영 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지만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정기 공채와 상시 채용을 병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전형 절차에서도 많은 변화가 예상된다. 현대모비스는 코로나19에 따른 지원자들의 안전을 생각해 서류 심사 후에 진행될 인적성 검사(HMAT)를 온라인으로 실시하는 방식과 화상 면접도 준비하고 있다.

이들 전형의 진행 시점이 5~6월인 만큼 코로나19의 확산 경과를 지켜보면서 지원자와 임직원의 안전을 가장 우선하는 방식으로 채용 절차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현대모비스는 또 채용 과정에서 지원자들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모집 직무별 업무 내용과 자격 요건 등을 상세하게 안내할 계획이다. 지원자들은 채용 홈페이지에서 직무 관련 정보를 파악할 수 있고 회사 소개 동영상도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