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장애인·경단녀 등 신입직원 채용
상태바
지역난방공사, 장애인·경단녀 등 신입직원 채용
  • 박세진 뉴스리포터
  • 승인 2020.05.2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 자격 보훈, 장애, 경력단절여성으로 총 15명
올해 채용에 언택트 평가 방식을 도입

사진출처-한국지역난방공사
사진출처-한국지역난방공사

[리크루트타임스 박세진 뉴스리포터] 한국지역난방공사 사회형평 분야 신입직원을 채용한다고 27일 밝혔다. 

지원 자격은 보훈, 장애, 경력단절여성으로 총 15명을 뽑을 예정이다. 지원은 다음 달 3일부터 10일까지 지역난방공사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지역난방공사는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올해 신입직원 채용을 전형별·직무별로 시기를 나누어 진행한다.

이번이 1차 채용에 해당하며 지역전문사원 및 안전 전문 인력 등을 대상으로 하는 2차 채용은 오는 8월 공고할 예정이다. 3차 채용은 오는 10월 일반 직무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지역난방공사는 올해 채용에 언택트(Untact) 평가 방식을 도입하기로 했다.

면접은 정해진 장소에서 모니터 화면을 이용한 화상 방식으로 이루어지며 인성검사의 경우 본인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대에 온라인으로 응시할 수 있다.

필기전형의 경우 서울 또는 경기 지역으로 한정됐던 응시 지역이 광주, 대구 지역으로 확대된다. 이를 통해 지방 거주 응시자와 이동이 불편한 장애인 응시자들의 불편이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지역난방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채용 방식 변경이 응시자들에게 다소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화상 면접의 경우 비대면으로 이루어져 정확한 의사 전달이 중요하다"며 "전신이 화면에 보이게 되므로 명확한 발음뿐 아니라 자신감 있는 표정과 태도 등이 평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