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일자리센터 비대면 서비스 사례집' 발간
상태바
'대학일자리센터 비대면 서비스 사례집' 발간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0.10.06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상담부터 취업특강, 현직자 멘토링까지 비대면 청년취업서비스 방법 총망라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제공된 다양한 비대면 진로지도 및 취업지원서비스를 모아 '대학일자리센터 비대면서비스 운영사례집'을 발간했다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취업상담부터 취업특강, 현직자 멘토링까지 비대면 청년취업서비스 방법을 총망라한 사례집이 발간되어 코로나 19로 힘든 대학생들의 진로와 취업지도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보인다.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제공된 다양한 비대면 진로지도 및 취업지원서비스를 모아 '대학일자리센터 비대면서비스 운영사례집'을 발간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사례집에는 코로나19로 개강이 지연되고 등교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 온라인을 활용하여 ‘1:1 진로취업상담, 취업특강, 현직자 멘토링, 채용박람회, 해외취업지원’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 140여건의 사례가 소개됐다.

사례집에는 취업영상 실시간(Live) 스튜디오 구축, 온라인 취업특강 촬영세트 마련 등 취업지원 기반시설 구비 상황은 물론, 청년맞춤형 취업서비스 제공을 위한 인공지능(AI) 역량분석과 취업상담, 직종별 취업특강 및 직무교육, 현직자 멘토링, 가상현실(VR) 모의면접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의 실제 모습을 포함하고 있다.

또한 비대면 채용박람회, 온라인기업탐방, 진로취업 경진대회 및 공모전, 취업준비모임 지원 등의 구체적인 사례도 담겨있다.

대학일자리센터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취업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층을 위해 올해 초부터 상담 및 특강, 멘토링 등을 비대면으로 전환하여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진로와 취업이 고민인 청년이라면 누구나 대학일자리센터의 진로설계와 취업상담 등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김상용 청년취업지원과장은 “청년들이 직접 대학일자리센터를 방문하지 않아도 다양한 방식으로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라며, “이번 사례집이 진로설계와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에게 유익한 정보가 되기를 바라며, 코로나19로 원활한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했던 고용서비스기관에서도 대학일자리센터 사례를 참고하여 다양한 서비스를 펼쳐주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운영사례집은 10월 중, 대학 일자리센터, 고용센터 등 취업지원 기관에 배포되며, ‘온라인청년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