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케이티하이텔, (주)대유에이텍 '2020년 노사문화대상' 대통령상 수상
상태바
(주)케이티하이텔, (주)대유에이텍 '2020년 노사문화대상' 대통령상 수상
  • 강석균 기자
  • 승인 2020.11.05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무총리상은 아진산업(주), 티아이씨(주), 한국국제협력단 수상
장관상은 현대백화점, (주)정석케미칼, 예금보험공사 선정
노사문화 대상 수상업체 리스트

[리크루트타임스 강석균 기자] '2020년 노사문화대상'  대통령상은 (주)케이티하이텔과 (주)대유에이텍이 수상했으며 국무총리상은 아진산업(주), 티아이씨(주), 한국국제협력단이, 장관상은 현대백화점, (주)정석케미칼, 예금보험공사가 수상했다.

4일 고용노동부는 2020년 노사문화대상 총 8개 사를 선정해 발표했다.

대통령상을 받은 (주)케이티하이텔은 경영 위기로 2002년부터 4년 연속 구조조정이라는 시련을 겪으며 한때 극심한 대립의 노사관계를 겪었지만 분쟁이 노사 모두에게 득이 될 것이 없다고 판단한 후 함께 노력해 2013년부터 경영 정상화 및 매출 실적 개선 등 지속 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고 있다.

노사안정기에 접어든 지난 6년간 고용은 54% 증가했고 이직률은 92%가 감소했으며(‘19년 2.9%), 청년일자리 390명 창출 등 좋은 일자리 확산에 힘쓰고 있고 연차 휴가 외 능력 향상 휴가 등 다양한 휴가제도를 시행해 연 최대 59일 휴가를 제도화하는 등 노동자 처우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노사랑 기금’을 운영해 지역사회 기부 및 봉사 등으로 총 1억 5천만원 가량을 집행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에도 힘쓰고 있다.

역시 대통령상을 받은 (주)대유에이텍은 2009년 경영난 속에서 노사합의로 임금 5% 삭감과 순환 휴업을 실시해 인위적인 구조조정 없이 고용을 유지하고 올해도 코로나 위기 속 노조가 임금동결을 선제적으로 제안하는 등 고통분담을 통한 위기 극복에 힘쓰며 노조 설립(2000년) 이후 현재까지 무분규 사업장으로 안정적인 노사관계를 구축하고 있다.

당사 자체 연수원에 대한 투자(’19년 45억)를 통해 임직원에 대한 정기적인 교육과 워크숍 등을 실시하고 있으며 협력사들로 이뤄진 협력회를 연 2회 실시해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 교육을 실시하고 기술정보 및 동향을 공유하는 등 원.하청 간 상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노사문화대상은 상생과 협력의 우수한 노사문화를 실천하고 있는 기업에게 포상하는 것으로 올해는 대통령상 2개 사, 국무총리상 3개 사, 장관상 3개 사가 선정됐다.

올해 노사문화대상은 2018년~2020년간 노사문화우수기업으로 선정된 115개 기업 중 23개 사가 신청했고 노사관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서류심사를 통과한 12개 사를 대상으로 사례발표를 통해 8개 사를 최종선정했다.

시상은 12월 중 ‘노사문화유공 및 지역노사민정협력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노사문화대상을 수상한 기업은 향후 3년 동안 정기근로감독 면제, 은행 대출 시 금리우대, 산재예방시설 및 장비 구입 시 산재기금 최우선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류경희 노사협력정책관은 “이번 대상 수상업체들의 사례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노사가 상생의 자세로 협력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주었다.”라며 “정부는 기업들이 상생의 노사문화 토대 위에서 위기를 극복하고 도약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