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세대 95.5%, "나는 코로나 세대"…직장인은 인간관계, 구직자는 취업 포기 
상태바
2030세대 95.5%, "나는 코로나 세대"…직장인은 인간관계, 구직자는 취업 포기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0.11.30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세대가 포기한 열 가지는?
“부모님 용돈은 커녕 대출 상환도 어렵다”
직장인은 코로나 이후 인간관계를, 대학생과 구직자는 취업을 포기한 것으로 조사됐다.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2030세대 대부분은 본인이 ‘코로나 세대’임에 공감하는 가운데, 직장인은 코로나 이후 인간관계를, 대학생과 구직자는 취업을 포기했다고 밝혔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이달 23일부터 26일까지 20·30대 회원 679명을 대상으로 ‘코로나 세대’를 주제로 설문조사 한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올해 코로나19 사태이후 일각에서는 코로나로 꿈과 희망마저 포기하고 위기로 내몰리고 있는 청년들을 일컫어 ‘코로나 세대’로 칭하고 있다.

현 2030대는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먼저, 응답자들을 대상으로 ‘본인이 코로나 세대라고 생각하는지?’ 물었다. 조사결과, 2030대 95.5%는 ‘본인이 코로나 세대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 이유로는 △코로나19로 인해 진로, 취업걱정 및 스트레스가 높아짐(26.5%)와 △취업, 아르바이트 등 일자리, 생활비 구하기 어려움(24.5%)을 가장 먼저 꼽았다. 코로나 이후로 일자리와 더불어 생활비를 구하기 어렵고, 더 나아가 본인의 미래, 진로에 대한 불안감과 스트레스가 심화된 것.

이어 △인생의 중요한 시점에 코로나19를 맞닥뜨림(21.3%) △인적 교류가 없어짐(16.4%) 등의 이유가 확인됐다. 응답자 상태별로는 △직장인(90.4%)보다 △대학생(98.8%), 그리고 △구직자(97.5%) 가 현재 본인이 ‘코로나로 꿈과 희망을 잃은 세대’라고 동의했다.

그렇다면 이들이 ‘코로나 세대’로서 현재 포기하고 있는 것은 무엇일까? 최대 3개까지 복수선택 한 결과, 1위에는 △취업(17.8%)이 꼽혔다. 대학생 및 구직자의 참여비율이 높았던 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이어서 △인간관계(16.4%) △목돈, 자금마련(12.7%) △장래희망, 꿈(11.7%) △학업(10.1%) △내 집 마련(5.9%) △결혼(4.2%) △효도(3.9%) △대출상환(3.7%) △창업준비(3.1%) △출산, 육아(2.1%) △노후준비(1.7%) 순으로 포기한 것들이 나열됐다.

대면활동이 줄어든 탓 인간관계 결여에 대한 우려가 높았는데, 이는 특히 직장인에게서 가장 많은 득표를 받기도 했다. 또한 자금마련이 어려워지자 부모님 용돈은 물론 대출금 상환까지 미루는 등 경제적 악순환이 반복되는 모습이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