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2021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
상태바
동작구, '2021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
  • 손영남 기자
  • 승인 2020.12.01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업무보조·주차계도·환경도우미 등 직무 수행
언어장애인이 동주민센터에서 행정업무 보조를 수행하고 있다. 사진제공 동작구청

[리크루트타임스 손영남 기자] 동작구가 미취업 등록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장애인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 동작구가 관내 취업 취약계층인 장애인의 사회참여 확대와 소득보장 지원을 위해 ‘2021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지난 11월 30일 밝혔다.

올해 장애인일자리사업 추진으로 123명의 장애인들이 요양보호사 보조업무부터 바리스타 등까지 다양한 업무를 수행했다.

내년에는 ▲구 직접수행 장애인일자리 52명 ▲민간위탁운영 장애인일자리 82명 ▲발달장애인 직장적응 체험훈련 9명 등 올해 대비 20명이 늘어난 총 143명으로 확대한다.

먼저, 구 직접수행 일자리분야는 관내 거주 만 18세 이상 사업수행이 가능한 미취업 등록 장애인을 대상으로 하며, ▲일반형일자리(전일제) 27명 ▲시간제일자리 12명 ▲복지일자리 13명 등 총 52명을 모집한다.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다음달 8일까지 참여신청서, 미취업사실확인서, 구직등록필증 등 서류를 지참해 구청 어르신장애인과 및 거주지 동주민센터로 방문하면 된다.

단, 국민건강보험직장가입자(피부양자 제외), 사업자등록증 소유자, 정부부처 및 지자체에서 추진 중인 타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참여자 등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구는 오는 12월 18일까지 ▲사업참여 경력 ▲장애정도‧소득수준 ▲사회활동능력 등을 기준으로 심사를 거쳐, 23일 구 홈페이지와 유선으로 최종 선발 여부를 통보할 예정이다. 

선발된 인원은 내년 1월 4일부터 1년간 구청 및 동주민센터, 복지관, 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 등에서 ▲행정업무보조 ▲공공기관‧다중이용시설 장애인전용주차구역 계도 ▲환경 도우미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보수는 전일제 일자리 참여자에는 223만 6720원, 시간제는 111만 8360원, 복지일자리는 59만 9320원이다. 

또한, 구는 내달 1일까지 ▲복지형 일자리 2개 ▲발달장애인요양보호사 보조 1개 ▲지적장애인 보육도우미 보조 1개 ▲사회첫걸음 1개 등 총 5개의 민간위탁운영 장애인일자리사업을 추진할 기관을 모집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