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연시에도 신입 채용하는 건설사는?…동부건설·KCC건설·제일건설·중흥건설 모집  
상태바
연말연시에도 신입 채용하는 건설사는?…동부건설·KCC건설·제일건설·중흥건설 모집  
  • 이윤희 기자
  • 승인 2020.12.29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에스동서·동양건설산업·라인건설도 신입·경력 인재 모시기 나서
중견건설사들이 대거 경력 및 신입사원 모집에 나섰다.(사진은 현장 모습)
연말연시에도 중견 건설사들이 경력 및 신입사원 모집에 나섰다.(사진은 현장 모습)

[리크루트타임스 이윤희 기자] 코로나19 확산세 속에서 맞이한 연말연시에도 건설 채용시장은 멈추지 않고 있다. 

29일 건설취업플랫폼 건설워커에 따르면 동부건설, KCC건설, 제일건설, 중흥건설, 아이에스동서 등 중견 건설사들이 신입 및 경력사원 채용을 진행 중이다.

◆ 동부건설이 2021년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 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분야는 토목, 건축, 기계, 전기, 안전, 사무 등 전 직종이며 1월 3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4년제 정규대학교 기졸업자 또는 2021년 2월 졸업예정자 ▲병역필 또는 면제자, 해외여행 결격사유 없는 자 ▲토익 700점, 토익스피킹 레벨5, 오픽 IL 이상 또는 동등 수준의 어학자격 보유자 우대 ▲기술직은 관련 기사자격증 소지자 등이다.

◆ KCC건설이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건축, 전기, 설비, 안전, 건축견적, 개발, 주택영업, 건축영업, 영업관리, 공사관리, 경영정보 등이며 1월 5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신입사원 공통자격요건은 ▲4년제 정규대학 기졸업자 또는 2021년 2월 졸업예정자 중 즉시 근무 가능자 ▲전 학년 평점 3.0이상(4.5만점 기준) ▲토익점수C 650점 이상 또는 TOEIC SPEAKING 5등급(OPIc IL) 이상 성적 소지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및 외국어 능력 우수자 우대 등이다.

◆ 제일건설이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 토목, 기계, 전기, 안전, 특별채용(초고층 주상복합 유경험자) 등이며 1월 8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응시자격은 ▲관련 분야 자격증 소지자 ▲경력직의 경우 경력 3년 이상 공동주택 유경험자 우대 등이다.

◆ 중흥건설이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토목기술, 개발사업(도시개발, 산업단지, 민간공원 등)이며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내려받아 작성한 뒤 1월 3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관련(계열)학과 졸업자 ▲관련 분야 기술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 아이에스동서가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내부회계, 회계, 안전(보건) 등이며 1월 4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관련 계열 전공자 ▲학사 이상 학위 소지자 또는 졸업예정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 라인건설그룹의 동양건설산업과 라인건설이 2021년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회계(세무), 자금(재무), 인사총무, 주택개발, 도시개발, 재개발·재건축, 부동산관리, 자재(관리), C/S(하자모수), 기계설비 및 전기소방, 건축(공사, 공무), 안전 등이며 회사 홈페이지에서 1월 10일까지 입사지원하면 된다. 공통 자격요건은 ▲신입사원은 2021년 2월 졸업예정자 지원 가능 ▲신입사원은 전공과 무관하게 근무 희망 부문 지원 가능 ▲전역장교 우대 ▲건설 및 안전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이밖에 범양건영(1월 3일까지), 이수에이엠씨(1월 4일까지), 한양·보성산업·오렌지이앤씨(1월 5일까지), 시티건설(1월 8일까지), 효성중공업/건설부문(1월 9일까지), 대우조선해양건설·LG에스앤아이코퍼레이션(1월 10일까지), 태영건설(1월 11일까지), 건원엔지니어링(1월 15일까지), 태조엔지니어링(1월 22일까지), 동일토건·현진에버빌·에이스종합관리·새천년종합건설·군장종합건설(채용시까지) 등이 신입 및 경력사원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