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생 56%, 올해 최저시급 만족 못해…희망 평균 최저시급은 9,950원
상태바
알바생 56%, 올해 최저시급 만족 못해…희망 평균 최저시급은 9,950원
  • 강석균 기자
  • 승인 2021.01.08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장 선호하는 알바 조건 1위 ‘안정적으로 꾸준히 할 수 있는 일’
알바생이 희망하는 올해 최저시급은 1만원 정도를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리크루트타임스 강석균 기자] 2021년 1월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알바생 2명 중 1명 이상이 올해 최저시급(8,720원)에 대해 만족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들이 희망하는 올해 최저시급은 1만원 정도를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알바몬이 2021년 법정 최저임금의 만족도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1월 현재 아르바이트 중인 알바생 2,09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8일 발표했다. 

먼저 이들 알바생들을 대상으로 올해 최저시급(8,720원)에 대한 만족도 여부를 조사한 결과, △’만족하지 않는다’, 44.8%, △’전혀 만족하지 않는다’, 11.1%로 알바생 절반 이상이 만족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만족한다’는 응답은 37.2%, △’매우 만족한다’는 7.0%에 그쳤다. 

이들 알바생이 희망하는 올해 최저시급으로는(*개방형 질문) 평균 9,950원 정도로 실제 최저시급 보다 1,230원 더 높았다. 실제 알바생들이 올 한해 가장 듣고 싶은 알바뉴스(*복수응답) 1위도 △’최저시급 만원 시대 열려’가 응답률 39.8%로 1위를 차지했다.

이 외에 △알바만 해도 먹고 살 수 있는 프리터족 증가(28.3%) △갑질 없는 사회 도래(28.1%) △일한만큼 대우 받는 공정임금제 확산(24.5%) △넘쳐나는 알바 일자리(22.5%) 등도 상위 5위 안에 올랐다. 

하지만,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알바생 16.8%는 현재 최저임금에도 못 미치는 급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최저시급 이상을 받고 근무를 하고 있는 지 질문한 결과 83.2%는 ‘그렇다’고 응답한 반면 나머지 16.8%는 ‘아니다’고 답한 것. 또한 이들 알바생 중 11.7%는 올해 최저시급이 얼마인지를 정확히 알고 있지도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알바생들이 올해 가장 하고 싶은 알바 일자리 조건으로는(*복수응답) △오래오래 안정적으로 꾸준히 할 수 있는 알바가 응답률 36.2%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돈을 많이 벌 수 있는 알바(29.0%) △부당 대우를 겪지 않는 안전한 알바(22.5%) △취업에 도움이 되는 알바(17.0%) △집이나 학교 등 내 이동경로 내에 있는 알바(15.9%)가 5위 안에 올랐다.

이 외에도 △원할 때 짬짬이 할 수 있는 단기 알바(13.9%) △창업 등 제2의 직업을 계획할 수 있는 알바(13.2%) △일이 재미있고 특색 있는 알바(12.1%) △일이 쉽고 편한 알바(11.6%) 등의 응답도 이어졌다. 

반면, 올해 가장 기피하고 싶은 알바 일자리는(*복수응답) △부당대우가 예상되는 열악한 알바가 응답률 54.2%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급여가 짠 알바(48.6%) △오래 일하기 힘들어 사람이 자주 바뀌는 알바(23.5%) △일이 어렵고 힘든 알바(14.7%) △내 이동 동선과 근무지가 너무 먼 알바(14.3%)가 5위 안에 올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