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구직자 절반 “올 상반기 취업할 자신 없다”
상태바
신입 구직자 절반 “올 상반기 취업할 자신 없다”
  • 김용민 기자
  • 승인 2021.01.2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유 1위 ‘상반기에도 코로나19로 일자리가 적을 것 같아서’
신입 구직자 36.1% “상반기 취업경기 더 악화될 것”

 
신입 구직자 절반 가량이 올해 상반기 취업에 성공할 자신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리크루트타임스 김용민 기자] 신입 구직자 절반 가량이 올해 상반기 취업에 성공할 자신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유로는 ‘상반기에도 지속될 코로나19사태’와 ‘낮은 취업 스펙’ 등이 꼽혔다. 

취업성공 플랫폼 잡코리아가 올해 상반기 신입 취업을 준비하는 구직자 934명을 대상으로 <취업 자신감>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신입 구직자 중 49.3%가 올 상반기 취업에 성공할 자신이 없다고 답했다. 전공계열 별로 살펴보면 ▲인문계열(55.4%) 구직자들이 ‘취업에 성공할 자신이 없다’는 답변이 가장 높게 나타났고, 이외 ▲이공계열(46.5%)과 ▲경상계열(46.8%), ▲사회과학계열(45.4%) 등 기타 계열들은 비슷한 응답률을 보였다. 

이들 구직자들이 올 상반기에 취업할 자신이 없다고 답한 가장 큰 이유는 ‘상반기에도 코로나로 경제가 안 좋고 일자리가 적을 것 같아서(58.3%)’였다. 다음으로 ‘취업 스펙이 남들에 비해 부족해서(31.7%)’란 답변과 ‘양질의 채용공고가 적어 경쟁이 너무 치열해서(27.8%)’, ‘취업 목표가 분명하지 않아서(18.9%)’ 등도 구직자들이 상반기 취업에 자신감을 갖지 못하는 이유로 꼽혔다(*복수응답). 

이어 ‘취업활동을 하는데 콤플렉스가 있는지’ 묻자, 신입 구직자 중 76.2%가 ‘그렇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들 구직자들이 꼽은 취업 콤플렉스는 ‘학벌/학력(39.5%)’, ‘영어 등 외국어 실력(34.0%)’, ‘부족한 자격증(29.2%)’, ‘미비한 인턴십 경험(23.6%)’ 등으로 다양했다(*복수응답). 

한편 신입 구직자들은 올 상반기 취업시장 경기가 작년 하반기와 비슷하거나, 오히려 나빠질 것이라 예측하고 있었다.

올 상반기 취업시장 경기가 어떨지 묻자 ‘비슷할 것(48.0%)’이란 답변과 ‘작년 하반기보다 나빠질 것(36.1%)’이란 답변이 주를 이룬 것. 반면 ‘작년 하반기보다 취업시장 경기가 좋아질 것’이란 답변은 16.0%에 그쳤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