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2만 2천명 채용
상태바
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2만 2천명 채용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1.01.29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용규모 1위는? 한국전력공사 총 1,400명 채용계획
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채용규모 1위는 ‘한국전력공사’인것으로 확인됐다.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채용규모 1위는 ‘한국전력공사’이며, '한국철도공사'와 '국민건강보험'에서도 대규모 체험형 인턴 채용을 예고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2021 공공기관 채용정보 박람회 디렉토리북’을 분석한 결과를 29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올해 체험형 인턴 채용계획 규모가 가장 많은 공공기관은 △한국전력공사(1,400명)으로 확인됐다. 이어 △한국철도공사(1,000명) △국민건강보험공단(800명) △한국수력원자력(700명) △한전KPS(600명) △신용보증기금(340명) △건강보험심사평가원·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300명) △한국수자원공사(290명) △한국주택금융공사(280명) 등으로 나타났다.

주요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은 주로 상반기에 모집할 것으로 전망된다. 
원서접수 기준으로 다가오는 2월에 한국철도공사, 한국수력원자력, 주택금융공사 등 주요 공공기관의 대규모 채용이 예정됐다. 

또한 상반기내로 한국전력공사(4월),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4~5월), 건강보험심사평가원(5월), 국민건강보험공단(6월) 등에서 체험형 인턴 채용을 실시할 계획이다.

지난 18일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공공기관 체험형 일자리를 2만 2천명 수준으로 확대해 청년의 일 경험 기회를 적극 제공하겠다”이라고도 밝혀 채용확대 전망에 힘을 보탰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