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사교육 많이 받는 분야는 ‘전공분야 자격증 취득’과 ‘영어성적 취득’ 
상태바
취업사교육 많이 받는 분야는 ‘전공분야 자격증 취득’과 ‘영어성적 취득’ 
  • 이효상 기자
  • 승인 2021.02.08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준생 10명 중 3명 ‘취업사교육 받아’ … 연평균 218만원 지출
취준생 10명 중 3명은 취업사교육을 받았고 지출한 비용은 평균 218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리크루트타임스 이효상 기자] 코로나로 취업이 갈수록 힘들어 지는 가운데 취준생 10명 중 3명은 취업사교육을 받았고 지출한 비용은 평균 218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국내 4년제대학 3,4학년과 올해 졸업예정자 등 총798명를 대상으로 ‘취업사교육 경험’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9일 발표했다.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 중 ‘최근 일 년 이내 취업사교육을 받은 적 있다’고 답한 대학생이 31.6%로 10명중 3명에 달했다. 이들이 일 년 동안 취업사교육비로 지출한 금액은 평균 218만원으로 조사됐다. 

취업을 위해 사교육을 받는 대학생은 3년 전 동일조사에 비해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년 전(2019년) 동일 조사에서 취업사교육 경험자 비율이 38.2%로 조사됐으나, 올해 조사결과(31.6%) 이보다 6.6%P 감소한 것이다. 반면 연평균 취업사교육 비용은 218만원으로 3년 전(205만원) 보다 소폭(+13만원) 증가했다. 

취업사교육 경험은 전공계열별로 다소 차이를 보여, 특히 ‘인문계열’과 ‘경상계열’ 대학생들이 취업사교육을 많이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공계열별 취업사교육 경험을 조사한 결과 인문계열 대학생 중 ‘취업사교육을 받은 경험이 있다’고 답한 대학생이 40.0%로 가장 높았다. 이어 ‘경상계열(39.8%)’ 대학생 중 취업사교육 경험자 비율이 다음으로 높았다. 

이외에는 △이공계열(30.6%) △사회과학계열(30.1%) △예체능계열(23.7%) 순으로 취업사교육 경험자 비율이 높았다.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사교육을 많이 받는 분야는 ‘전공분야 자격증 취득’과 ‘영어성적 취득’을 위한 사교육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사교육을 받는 분야에 대해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전공분야 자격증 취득’을 위해 취업사교육을 받았다는 대학생이 37.6%(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이어 ‘영어성적 취득’을 위한 취업사교육을 받았다는 대학생이 30.6%로 뒤이어 많았고, 이 외에는 △컴퓨터 관련 학원수강이나 자격증 취득(28.9%) △자기소개서 첨삭 등 취업컨설팅(24.4%) △국가고시/공무원 시험 준비를 위한 사교육(24.0%) 순으로 취업사교육을 받았다는 대학생이 많았다. 

대학생들은 취업사교육 비용을 어떻게 마련 할까. 조사결과 ‘부모님 지원과 아르바이트 수입으로 충당한다’는 대학생이 42.9%로 가장 많았다. 이어 ‘전액 아르바이트 수입으로 충당한다’는 대학생도 28.6%로 상대적으로 많았다. 이 외에 ‘전액 부모님 지원을 받는다’는 대학생은 25.4%로 4명중 1명정도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취업을 위해 사교육을 받지 않는다고 답한 대학생을 대상으로 ‘취업사교육을 받지 않는 이유’에 대해 조사했다. 

조사결과 ‘경제적 여유가 없어 사교육비가 부담돼서 취업사교육을 받지 않았다’는 대학생이 42.7%로 가장 많았다. 이 외에 31.7%는 ‘취업사교육을 받을 필요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답했고, 19.0%는 ‘취업사교육의 효과를 확신할 수 없기 때문에 취업사교육을 받지 않았다’고 답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