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빅데이터 분석 청년인재 양성사업 참가자 4월 30일까지 모집...1,020명 선발 예정
상태바
공공빅데이터 분석 청년인재 양성사업 참가자 4월 30일까지 모집...1,020명 선발 예정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1.04.15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 분석으로 데이터기반행정을 함께 만들어 갈 청년 모집
공공빅데이터 분석 청년인턴 접수 포스터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청년들에게 빅데이터 분석 전문교육과 공공기관에서 실무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공공빅데이터 분석 청년인턴’ 접수가 시작된다.

행정안전부는 빅데이터 청년인재 양성을 위해 ‘2021년 공공빅데이터 분석 청년인재 양성사업(공공빅데이터 청년인턴십)’ 참가자를 4월 16일(금)부터 4월 30일(금)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9년 100명 모집으로 시작된 ‘공공빅데이터 청년인재 양성사업’은 공공기관의 긍정적인 평가와 청년들의 높은 관심으로 지난해 610명(1차 100명, 2차 510명) 규모로 진행되었으며, 올해는 1,020명 규모로 대폭 확대된다.

2020년 1차로 진행된 공개모집에는 1,543명이, 2차로 진행된 모집에는 3,085명이 지원하여 빅데이터 사업에 대한 청년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확인한 바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사업을 조기에 개시하고, 지난해 참여한 공공기관과 청년인턴의 개선의견을 반영하여 ▴수준별 맞춤형 사전교육, ▴역량개발 지원금 등이 신설된 것이 특징이다. 

최종 선발된 청년에게는 공공빅데이터 과제기획·분석, 데이터분석모델 활용, 실무형 프로젝트 등 데이터 분석을 위한 실습 위주의 교육을 통해 분석역량을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이후 행정안전부, 경기도, 한국전력공사 등 전국 240여 개 행정‧공공기관 중 본인이 희망하는 기관의 데이터 분석업무를 4개월 또는 6개월간 수행‧지원하게 되며, 취업 박람회에서 모의면접, 직무적성검사 등을 우선적으로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지난해 참가했던 청년인턴들은 행정‧공공기관에서 550여 건의 분석과제를 수행하여 데이터기반행정 활성화에 기여했으며, 올해 3월 기준으로 민간기업과 공공기관에 상당수 청년들이 취업에 성공하는 성과를 나타냈다.

데이터 분석 분야에 취업을 희망하는 만 19세에서 34세 이하의 청년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공공빅데이터 청년 인턴십'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참가신청을 하면 된다. 

접수 후, 인성검사와 서류‧면접심사를 통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