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과 중소기업 연결 징검다리  '2021년 '강소기업'15,962개소 선정
상태바
청년과 중소기업 연결 징검다리  '2021년 '강소기업'15,962개소 선정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1.05.03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 희망하는 청년은 구직등록 후 워크넷 테마별 채용관에서 구인정보 확인
청년구직활동지원금이 취업 촉진 대신 취업 미루기를 선택하는 원인으로 작용할 수도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사진은 채용박람회에서 일자리를 찾는 청년들의 모습. 
청년들에게 우수한 중소기업의 정보를 제공하고 중소기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2021년 「강소기업」 15,962개소를 선정,발표했다.. 사진은 채용박람회에서 일자리를 찾는 청년들의 모습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는 청년들에게 우수한 중소기업의 정보를 제공하고 중소기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2021년 「강소기업」 15,962개소를 선정,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강소기업은 중앙부처, 자치단체 등에서 추천받은 기업과 직접 신청한 기업 43,882개소를 대상으로 7가지 결격사유 등을 중심으로 심사하고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강소기업은 지난 1년간 평균 12명을 채용했으며, 규모별로는 20인 이하 기업이 6,366개소(39.9%), 21∼50인 이하 기업이 6,144개소(38.5%) 순이고, 업종별로는 제조업 10,250개소(64.2%), 도·소매업 2,024개소(12.7%) 순으로 많다.

또한, ‘21년 선정된 강소기업 중 3년(’18∼‘20년) 연속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이 6,357개소, 2년 연속(’19∼‘20년) 선정된 기업이 8,054개소나 됐다.

2021년 강소기업 명단은 고용노동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선정된 강소기업에는 워크넷을 통해 기업정보, 채용정보(테마별 채용관) 등을 제공하고, 네이버와 연계하여 기업 홍보를 지원하며, 퇴직연금 수수료 할인, 고용창출장려금 신청시 우대하는 등 재정.금융 등의 혜택을 준다.

강소기업에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은 구직등록 후 워크넷 테마별 채용관에서 구인정보를 확인하거나 입사 지원할 수 있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강소기업 중에서 청년들이 희망하는 임금과 고용안정 및 일·생활 균형 수준을 반영하여 매년 「청년친화강소기업」을 별도로 선정하고 있다.

지난 연말에 총 1,222개소의 기업을 2021년 「청년친화강소기업」으로 선정했다.

권창준 청년고용정책관은 “근로조건이 우수하고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기업이 많이 있음에도 청년들이 기업에 대한 정보를 잘 알지 못해 취업을 준비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며, “앞으로 청년들이 우수한 중소기업에 대한 정보를 더 많이 접할 수 있도록 홍보를 다양화하고 기업 발굴에도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