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유니콘 특별보증’ 20개사 선정...최대 100억 지원
상태바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20개사 선정...최대 100억 지원
  • 김지수 뉴스리포터
  • 승인 2021.07.02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K)-유니콘 프로젝트’ 참여 기업 1조 1872억 원 후속 투자 유치
아기유니콘200 참여 기업, 작년 대비 830명의 신규 고용 창출
중기부가 2021년도 예비 유니콘 특별보증 참여기업 20개 사를 선정했다. 

[리크루트타임스 김지수 뉴스리포터]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는 7월 1일, 2021년도 예비 유니콘 특별보증 참여기업 20개 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유니콘 기업은 기업 가치를 약 1조원 이상으로 평가받아 벤처투자를 유치한 비상장기업을 말한다. 이번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진행하는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은 벤처 강국을 위한 ‘케이(K)-유니콘 프로젝트’의 2단계 사업이다.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최종 선정기업은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의 특별보증을 최대 100억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 특별보증에는 50개 기업이 신청해 요건검토와 서면평가, 기술평가, 보증심사를 거쳤으며 마지막으로 국민심사단이 전문가와 함께 참여하는 대면평가를 통해 20개 기업을 선정했다.

또한 그간 ‘케이(K)-유니콘 프로젝트’에 참여했던 기업들의 성과도 추가로 정리해서 함께 발표했다.

케이-유니콘 프로젝트의 대표사업이다.

2021년도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최종 선정기업들의 평균 업력은 5.6년이며, 2020년 평균 매출 및 고용은 140억 원으로 나타났다. 

기보 기술·사업성평가 A등급 이상이 14개의 기업으로 매우 우수한 기업이 많았으며 평균 투자유치액은 222억 원, 평균 기업가치는 1075억 원으로 나타났다.

작년 아기유니콘200에 참여했던 기업이 올해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선정되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반려동물용 건강검진 도구 등 반려동물 생애주기 서비스를 제공하는 ‘핏펫’과 산업용 물류 로봇을 제조하는 ‘트위니’는 1년 만에 일자리창출과 투자유치 등 성과와 미래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2019~2020년 아기유니콘200 및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참여한 97개 기업(아기 40, 예비 57)의 성과를 중기부에서 분석한 결과, 많은 기업들이 참여 이후 후속 투자유치, 매출 향상, 일자리 창출 등 좋은 성적을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는 참여기업 중 최초로 유니콘기업 ‘직방’이 탄생하는 등 ‘케이(K)-유니콘 프로젝트’가 효과적인 유니콘기업 성장디딤돌로 기능하고 있다는 평가다. 

후속투자 유치와 같은 그간 성과를 상세히 살펴보면, 97개 참여기업 중 과반이 넘는 50개 기업이 무려 총 1조 1872억 원의 후속 투자를 유치했다. 

이는 당초 총 투자유치액 1조 7726억 원의 절반이 넘는 성과다. 

참여기업 중 ‘뤼이드’는 ‘손정의 비전펀드’에서 2000억 원을 유치하기도 했고, ‘직방’은 올해 6월 벤처투자기관 간 구주(舊株)거래를 통해 기업 가치를 약 1조 1000억 원으로 인정받으면서 유니콘기업으로 등극했다. 

기업공개(IPO)와 인수합병(M&A)을 통해 회수에 성공한 기업들도 있었다. 

작년 ‘하나기술’, ‘엔젠바이오’가 코스닥에 상장한데 이어, 올해는 ‘피엔에이치테크’, ‘제주맥주’가 코스닥 상장‘에 성공했고, 참여기업 중 크로키닷컴’은 대기업 ‘카카오’에 인수합병 됐다.

참여기업들의 매출도 크게 향상되는 추세다. 

아기유니콘200 참여기업들의 경우 평균 매출액이 작년 대비 약 150% 가량 상승했으며,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참여기업들의 경우 50%가량 확대되는 등 매출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기업들은 성장하는 과정에서 일자리도 함께 늘렸다. 

아기유니콘200 참여기업들은 신청 당시보다 830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으며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참여기업들도 2556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다. 

그 밖에도 2020년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혁신상 수상(디에스글로벌), 해외 창업경진대회 5관왕(센스톤) 등 ‘케이(K)-유니콘 프로젝트’ 참여기업들의 경쟁력이 국제적으로도 인정받고 있다. 

2019년 예비유니콘으로 선정됐던 기업 ‘리디’의 대표 배기식 국민심사단장은 “이번 예비유니콘 최종 심사를 하는 동안 국내 스타트업의 수준 높은 실력에 감탄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업 경쟁력과 성장성을 고루 갖춘 예비유니콘이 이번 특별보증을 통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