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ㆍ한화건설ㆍ계룡건설ㆍ코오롱글로벌ㆍ한진중공업ㆍ서희건설 등 건설사 경력직 채용 활발
상태바
현대건설ㆍ한화건설ㆍ계룡건설ㆍ코오롱글로벌ㆍ한진중공업ㆍ서희건설 등 건설사 경력직 채용 활발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1.07.02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R산업(6일까지), 반도건설(7일까지), 요진건설산업·한라산업개발(9일까지) 등도 채용
7월 들어서자 마자 건설사들이 경력직 채용 경쟁에 나섰다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7월 들어서자 마자 건설사들이 경력직 채용 경쟁에 나섰다. 

2일 건설취업플랫폼 건설워커에 따르면 현대건설, 한화건설, 계룡건설, 코오롱글로벌, 한진중공업 등이 경력직 위주로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중견 건설사 서희건설은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 현대건설이 정규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공사, 공무이며 7일까지 회사 홈페이지 인재채용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유관 경력 3년~10년 경력 보유자 △안전관련 자격 보유자 우대 △품질관리자 등급 고급 이상 우대 등이다.

■ 한화건설이 정규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재무, 홍보 등이며 11일까지 한화건설 홈페이지 인재채용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사항은 △4년제 대학교 졸업 이상 △직무관련 경력 및 업무능력 충족자 등이다.

■ 계룡건설이 정규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주택/개발사업이며 9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졸 이상 △해당 분야 5년 이상 경력자 △건설사 및 관련업체 근무경력자 우대 등이다.

■ 코오롱글로벌이 정규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영업, 토목설계, 환경디자인, 경영지원(회계/세무), IT기획 등이며 12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국내외 4년제 정규대학 졸업자 △2021년 8월~9월 입사 가능자(일정 협의 가능) △직무별 경력 충족자 등이다.

■ 한진중공업이 정규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안전직이며 12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4년제 대학교 졸업 이상자 △관련학과 전공 또는 자격증 소지자 △아파트·다중복합시설 등 건설현장 안전관리 경력자 우대(5년 이상) △산업환경설비(플랜트) 경력자(4년 이상) 우대 △장교 출신자 우대 등이다.

■ 서희건설은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현장소장, 건축, 토목, 품질관리, 기계설비, 전기관리, 안전관리, 보건관리, 개발영업, 현장관리, 민자사업, 법무, 금융기획, QC, 인사, 운영소장, 환경관리 등이며 11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직무별 필수사항 해당자 △직무 관련 자격증 보유자 등이다.

이밖에 KR산업(6일까지), 반도건설(7일까지), 요진건설산업·한라산업개발(9일까지), HDC현대산업개발(10일까지), 시티건설·한양(11일까지), 서한(12일), 대원(15일), 중흥건설·자이에스앤디·효성중공업·서해종합건설·대명이십일·LT삼보·이랜드건설·현대아산(채용시까지) 등이 전문 인력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채용 일정은 기업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각사 홈페이지에서 해당 모집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