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 기반 시험(CBT), 23년까지 기사·서비스 전 종목으로 확대
상태바
컴퓨터 기반 시험(CBT), 23년까지 기사·서비스 전 종목으로 확대
  • 김민수 기자
  • 승인 2021.08.04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인력공단, 국가자격검정 혁신 추진단 발족
국가자격시험 전반의 디지털 전환과 대국민 서비스 혁신 추진
국가자격 초연결 플랫폼과 맞춤형 국가 기술자격 피드백 서비스 개발
국가기술자격증 수첩
산업인력공단은 디지털 전환의 첫 시작으로 컴퓨터 기반 시험(CBT, Computer-Based Test)을 ‘23년까지 기사·서비스 전 종목으로 확대하기로 했다.(사진은 국가기술자격증 수첩)

[리크루트타임스 김민수 기자]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은 3일 공단 본부에서 국가자격검정 디지털 전환과 대국민 서비스 혁신을 위한‘자격검정 혁신 추진단(단장 김혜경 능력평가이사, 이하 ’추진단‘)’발족식을 개최했다.

추진단은 스마트 디지털 자격검정 구현을 목표로 국가자격시험 품질향상과 프로세스 개선, 자격서비스 전달체계 디지털화, 내부 인적자원 역량강화 등 국가자격시험 전반의 디지털 전환과 대국민 서비스 혁신을 추진한다.

공단은 디지털 전환의 첫 시작으로 컴퓨터 기반 시험(CBT, Computer-Based Test)을 ‘23년까지 기사·서비스 전 종목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국가자격 초연결 플랫폼 구축으로 실물 자격증이나 학력 서류를 번거롭게 찾을 필요 없이 국민 누구나 취업·승진·이직 등 경력개발 분야에서 자격정보를 손쉽고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초연결 플랫폼으로 수험자의 학적 정보 등을 연계해 수험자가 국가기술자격 시험응시에 필요한 응시 자격 서류를 실시간으로 제출하고 심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행정절차를 대폭 감소할 계획이다.

한편, 취약 과목 등 수험자의 시험 결과를 분석·진단한 맞춤형 국가기술자격 피드백 서비스로 수험자의 자격취득과정을 적극 지원해 자격 취득 후 직업능력과 경력개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어수봉 이사장은 “추진단을 통해 4차 산업혁명과 코로나 일상 시대에 발 빠르게 대응해 혁신의 기회로 활용하겠다.”라며“앞으로도 혁신을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국가자격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