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뉴스] ‘재창업기업 대-스타(대기업-스타트업)해결사 플랫폼’ 참여기업 모집
상태바
[창업뉴스] ‘재창업기업 대-스타(대기업-스타트업)해결사 플랫폼’ 참여기업 모집
  • 김윤철 기자
  • 승인 2022.05.11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창업기업 아이디어·기술 활용 대·중견기업 제시 과제 해결
총상금 5천 4백만원과 함께 기업당 최대 6천만원 사업화자금 지원
MI로고
중소벤처기업부 MI 로고

[리크루트타임스 김윤철 기자] 재창업기업의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활용해 대·중견기업이 제시한 과제를 함께 해결해나가는 장이 마련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1일부터 ‘2022년도 재창업기업 대-스타(대기업-스타트업) 해결사 플랫폼’ 대회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재창업기업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은 대기업 등이 제시한 과제를 재창업기업이 해결하는 것으로, 정부는 대·중견기업과 재창업기업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수행한다.
 
참여 대상은 실패 경험을 보유한 예비 또는 7년 이내 재창업기업이며, 이들이 보유한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대‧중견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혁신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대회는 ‘재창업기업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1탄으로 신한은행, 교원그룹,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주관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SK텔레콤, 한화시스템 참여)’가 함께한다.

과제 유형은 ▲대·중견기업이 해결 과제를 제시하는 ‘공모형’(2개) ▲대·중견기업이 큰 틀의 과제 분야를 제시하면 재창업기업이 구체적인 협업 비즈니스모델을 제안하는 ‘자율형’(9개)으로 나뉜다.

(그래픽 제공=중소벤처기업부)

이번 대회는 재창업기업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1탄으로 신한은행, 교원그룹을 비롯해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주관하고 SK텔레콤과 한화시스템이 참여하는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가 참여해 각각 이번 대회의 과제를 제시했다.

신한은행은 블록체인 분야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법인정보, 계약정보, 대금지급 등 일련의 모든 데이터의 위변조가 불가능한 모듈 개발 과제를 내놨다.

교원그룹은 인공지능 분야에서 서책(동화) 내 문장별 감정 분석 및 화자 분리가 가능한 인공지능(AI) 모델 개발에 대한 과제를 제시했다.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는 자율형 과제로 재창업기업에게 미래를 선도할 혁신적인 협업모델 제안을 요구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예선(서면), 본선(발표), 데모데이(발표) 등 단계별 평가를 거친 후 고득점순으로 다음 단계의 진출자를 결정한다.

본선평가에서 선정된 15곳 내외의 재창업기업을 대상으로 데모데이 개최 전까지 과제해결을 고도화할 수 있도록 최대 3개월의 기간이 부여된다. 이 기간에는 수요기업과 분야별 전문가의 과제 고도화 및 발표 역량 강화를 위한 멘토링·컨설팅도 제공된다.

데모데이를 통해 선정된 수요기업별 3개팀 내외의 우수 재창업기업에게는 상장과 함께 총 상금 5400만원이 주어진다. 기업당 최대 6000만원의 사업화 자금과 재도전 IR 프로그램 참여, 수요기업 협업 기회 등도 후속 지원할 예정이다.

제시된 과제를 해결할 아이디어를 가진 재창업기업은 케이(K)-스타트업 누리집 또는 기업마당에 게시된 사업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케이(K)-스타트업 누리집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수요기업별 과제 소개 영상은 “창업진흥원”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