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주도 민·관 프로젝트로 2027년까지 디지털 인재 9만명 양성
상태바
기업주도 민·관 프로젝트로 2027년까지 디지털 인재 9만명 양성
  • 김윤철 기자
  • 승인 2022.06.09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 협력 디지털 인재양성 선포식 및 현장 간담회’ 개최 
과기정통부, 올해는 6대 프로젝트에 1109억원 투입해 1만명 양성
캠퍼스 SW아카데미·네트워크형 캠퍼스 SW아카데미 등 새로 도입
8일 NHN 사옥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민·관 협력 디지털 인재 양성 사업’ 선포식이 열렸다. (사진 제공=NHN)

[리크루트타임스 김윤철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기업이 주도하고 참여하는 민·관 협력형 인재양성 프로젝트를 통해 2027년까지 디지털 인재 9만명을 양성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기업이 주도하고 참여하는 민·관 협력형 인재양성 6대 프로젝트에 1,109억원을 투입하여 약 1만명을 양성하고, 2027년까지 총 9만명을 양성하는 등 디지털 인재양성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이날 오전 경기 성남시 NHN에서 열린 ‘민·관 협력 디지털 인재양성 선포식 및 현장 간담회’에서 이런 내용의 디지털 인재양성 정책 추진방향을 발표했다.

이날 행사는 기업이 과정 설계·교육·채용까지 인재양성의 전 주기에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민·관 협력 프로젝트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선포식에서는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조준희 회장이 민간을 대표하여 디지털 인재양성을 위한 기업과 정부간 협력을 다짐하는 선언을 하고, 이종호 장관은 민관협력형 신규 프로젝트 참여기업에 현판을 전달하였다. 이어, 산업계 뿐만 아니라 유관기관, 전문가, 교육생 등이 참여한 간담회를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인재양성 정책 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민관협력 디지털인재양성 6대 프로젝트 개요(자료 제공=과기부)
민관협력 디지털인재양성 6대 프로젝트 개요(자료 제공=과기부)

우선 기업이 주도하여 대학과 협력해 인재를 양성하는 ‘캠퍼스 소프트웨어 아카데미’와 지역 대학과 지자체, 지역 산업계가 연합하여 인재를 양성하는 ‘네트워크형 캠퍼스 소프트웨어아카데미’를 올해 새롭게 도입하고, 개별 기업 단위에서는 교육이 어려운 중소기업들이 공동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기업 멤버십 소프트웨어캠프’도 신설함으로써, 역량있는 인재를 선발하고 맞춤형 교육을 통해 채용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역량있는 예비 개발자를 발굴하여 자기 주도적 학습으로 실전역량을 강화하는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산업계 재직자 등 멘토와 실습형 심화 멘토링을 통해 소프트웨어 최고 명장으로 성장 지원하는 ‘소프트웨어 마에스트로’를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며, 5대 권역별 교육 거점을 중심으로 지역산업의 인재 수요를 반영하여 인공지능‧블록체인 등 분야의 실무인재를 양성하는 ‘정보통신기술 이노베이션 스퀘어’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현장 간담회에는 사업 참여기업인 NHN,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날리지 큐브 등을 비롯해 한국 소프트웨어산업협회, 인터넷기업협회, KT융합기술원, LG AI연구원, 이노베이션 아카데미 등 전문가와 청년인재를 포함하여 총 16명이 참여했다.

민·관 협력형 인재양성 프로젝트 참여기관을 대표하여 NHN아카데미 김재우 학장은 “디지털 인재의 양적·질적 미스매치 해소를 위해서는 인재 수요자인 민간기업이 주도하는 방식의 인력양성이 중요하다”며, “올해 새롭게 도입되는 민·관 협력형 인재양성은 기업이 현장에서 원하는 인재를 직접 교육한다는 측면에서 인재양성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시도로서 의미가 매우 크며, 이를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을 정부에 건의했다.

이종호 장관은 간담회 인사말을 통해, “급속한 디지털 기술 환경 변화를 선도해 나갈 우수인재 확보가 매우 중요한 상황으로, 산업계의 인력난에 대응하기 위한 정부와 민간의 신속하고 과감한 대책 마련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며, “단기적으로는 절대적으로 부족한 인력 공급 확대를 위해 민·관이 함께 노력해나가는 한편, 특히 질적 수준을 높이기 위해 인재 발굴부터 체계적인 육성, 후속 지원까지 재능 사다리를 만들어 우수 인재가 양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과기정통부는 오늘 현장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을 비롯하여 다양한 기회를 통해 산학연 등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여 ‘디지털 혁신인재 양성 방안’을 마련하는 한편, 산업계가 주축이 되는 민·관 인재양성 협력체계인 ‘디지털 인재 얼라이언스’를 출범시킬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